티스토리 뷰

반응형

목차

  • 줄거리
  • 인물정보
  • 총평

줄거리

이 영화는 2022년 11월 30일에 개봉한 코미디 드라마장르의 영화입니다. 영화의 시작은 대국이 압국정을 누비며 시작합니다. 압구정의 대국을 한 번도 못 본 사람이 없을 정도로 마당발에 토박이인 사람입니다. 말솜씨가 좋고, 늘 샘솟는 아이디어가 많아서 압구정 동네 사람들의 일에 오지랖이 넓어 도와주고 다니는 사람입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대국이 정확히는 무슨 일을 하는지는 모르지만 그를 알아두면 좋다고 말합니다. 그렇게 돌아다니던 중 성형외과 의사 지우를 만납니다. 지우는 손대는 얼굴마다 환상적으로 바꿔주는 신의 손을 가진 성형외과 의사입니다. 잘 나가는 자신의 병원이 있었지만, 누명을 뒤집어쓰며 지금은 의사 면허도 정지되고 의사를 대신하여 수술하며 사채빚에 허덕이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러던 중 투자자들이 있다고 해서 시간을 내서 만나러 다니다가 대국을 만나게 됩니다.

 

대국은 지역의 건달인 조태천을 만나 의료기기를 중개하려고 하다가 지우가 실력 좋은 성형외과 의사라는 사실을 알고 접근합니다. 그런데 알고 보니 지우는 대국의 어릴 적 친구의 동생이었습니다. 알고 보니 지우의 형은 사망하였고, 부모님도 먼저 하늘나라로 가셔서 세상에서 홀로 고군분투하며 살아가고 있었습니다. 지우도 사실 실력이 좋았기에 오미정의 소개로 VIP만을 상대로 고급 피부미용샵을 운영하는 홍규옥을 찾아갑니다. 필러시술을 하고 좋은 일당을 준다는 소개였지만, 실제로는 일명 우유주사인 프로포폴 주사로 높은 권력가 및 재력가들의 잠을 재우는 게 메인이었던 것입니다. 지우는 이 이야기를 듣고서는 바로 자리를 박차고 나갑니다.

 

대국은 이러한 지우를 포섭하기 위해 지우의 빚독촉을 하던 동생 사채업자들을 물러 빚의 기한을 1년 연기하고 이자, 중도상환 수수료 등 다 없애고, 원금만 받고 처리하는 조건으로 정리해 줍니다. 사실 이게 절대 불가능한 일인데도, 대국은 할 수 있게 합니다. 게다가 정지되어 있는 의사면허도 원래는 2년을 기다려야 하는데, 바로 보건복지부 과장을 섭외해 다시 발급받게 해 주겠다고 합니다. 그리고 계속 대리수술을 시키던 선배 장원장을 끌어내리는 계획을 세워 그 자리에 지우를 앉혀주기에 이릅니다.

 

원래 태천은 장원장과 성형 사업을 하고, 지우가 대리수술자로 사업을 키우려고 했지만, 장원장이 없어지자 난감해하던 차에 지우의 의사면허 복원과 함께 성형사업을 시작하게 됩니다. 여기서 대국은 자신만의 아이디어로 지금은 흔한 마케팅인 bofore & after로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성형사업을 시작합니다.  손님은 계속 늘어나고 오미정을 영입하여 상담실장으로 앉혀 더욱더 많은 사람들이 몰려 문정성시를 이루게 됩니다. 이러한 모습 속에서 지우는 점점 대국을 신뢰하고, 대국은 지우를 스타 의사로 만들겠다면서 방송사와 콜라보를 하여 좋은 이미지를 만드는 것에도 성공합니다.

 

대국의 사업수완은 좋아서 중국의 왕회장의 마음도 사로잡아 오아시스라는 성형외과 건물을 만들게 되고, 올인원 서비스로 한국의 의료사업이라는 거대한 사업도 성공시킵니다. 그렇지만 이러한 대국과 지우의 사이에서 시기질투하며, 오아시스의 지분을 노리는 이들이 대국과 지우를 갈라놓는 작전을 짭니다. 과연 대국과 지우는 이 행복한 상황을 끝까지 지킬 수 있을지 궁금합니다.

 

인물정보

강대국 역 - 마동석

강대국은 압구정 토박이로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마당발인 인물입니다. 워낙 친화력이 좋고 언변이 뛰어나 사람들도 거리낌 없이 대화를 하는 인물입니다. 게다가 그의 머리에는 언제나 샘솟는 아이디어로 가득합니다. 인맥도 다양하게 많아 사람들이 그를 싫어할 수 없습니다. 특히 마동석 배우가 맡았기에 소화되는 개그의 장면들도 많습니다. 이 영화에서는 사람과 술을 좋아하고 정이 많은 인물로 나옵니다.

 

박지우 역 - 정경호

한국 최고의 성형외과 의사입니다. 실력은 좋지만 허세가 심하고, 실력에 맞는 대우를 받아야 한다는 신념에 사로잡힌 인물입니다. 그래서 사람들에게 얄밉게 보이는 인물이어서 의사이지만 사기당하고, 뒤통수 맞아 결국 그림자 의사로 활동하며 자신의 빚을 갚아나가는 불운한 의사입니다. 게다가 사람도 잘 믿지 않아, 외골수형 인물입니다. 하지만 대국을 만나, 마음에 변화가 생기며 결국 대국과의 인연이 그를 변화시킵니다.

 

오미정 역 - 오나라

일명 커플들을 연결해 주는 커플매니저 오미정은 대국과 비슷하게 모르는 사람이 없고, 인맥을 관리하는 리스트가 있을 정도로 정보력으로 늘 사람들이 곁에 있는 인물입니다. 말도 잘하기에 사람들을 잘 선동하는 인물입니다. 말로 흥한 자는 말로 패한다고 했습니다. 오미정도 말로 흥하지만, 결국에는 말로 패가망신하게 되는 역할을 보여줍니다. 오나라 배우가 아주 능청스러운 연기를 통해 영화에 양념을 잘했다고 생각합니다.

 

홍규옥 역 - 오연서

VIP만을 대상으로 하는 에스테틱샵 원장으로 고위층 공무원들이나 돈 많은 회장들과 가깝게 지내는 인물입니다. 경찰서장의 애인이 될 정도로 미모와 지성으로 사람들의 마음을 홀리는 인물입니다. 그만큼 돈에도 욕심이 많이 불법도 서슴지 않고 진행할 정도의 인물입니다.

 

조태천 역 - 최병모

조폭이자 대국과 같이 어렸을 때부터 압구정에 살아온 토박이 조폭입니다. 중국의 왕회장에게 잘 보이려고 애쓰며 한국에서의 사업권을 행사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중국 왕회장의 돈을 세탁해 주는 중간 다리 역할도 하며, 한국에서의 성형 사업으로 크게 성공해 보려는 야심이 보이는 인물입니다. 결국의 자신과 고향선후배인 대국가지 배신할 정도로 자신의 사업을 위해서는 물불 가리지 않는 인물입니다.

총평

여러 후기들이 있습니다. 대다수의 후기는 기대했던 것보다는 좋지 않은 혹평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 영화를 어떠한 액션이나 완전히 웃기는 영화를 기대하지 않아서였는지는 모르겠지만, 보는 내내 그냥 일상적인 영화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마동석의 개그코드는 완전 박장대소를 터트리는 유형의 개그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다소 피식하는 유형의 개그인데, 그러한 개그가 영화를 이어나감에 있어 살며시 미소를 드리우다 다시 보는 것을 반복하게 하는 영화입니다. 큰 자극을 원하는 분들에게는 정말 심심하게 흘러가는 영화로 보일 수 있습니다. 가장 포인트 마동석이 항상 하는 말입니다. "무슨 말인지 알지?" 이 문장은 정말 심심치 않게 들리는 문장입니다.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이해하고 있는 말일 것입니다.

 

또한 나오는 배우들이 각자의 역할과 정서에 맡게 연기합니다. 사실 이 영화는 배우들의 연기력에서 조금이라도 문제가 있다면 바로 낙오될만한 영화입니다. 하지만, 배우들 간의 호흡과 연기가 있었기에 영화의 내용이 자연스럽게 흘러갔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늘 유쾌하고 친화력 강한 대국과 늘 까칠하고, 사람과 벽이 있는 지우의 관계를 마동석과 정경호가 잘 소화해 주었기에 좋은 작품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정경호는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의사역할을 하다가 압꾸정에서 또 의사역할을 했기에 조금 더 역할의 부드러움도 있었던 것 같습니다. 혹시 궁금하시거나 아직 보지 않으신 분들은 보시면서 잠시 힐링하시는 시간이 되시면 좋겠습니다.

 

반응형